로그인 회원가입 닥터로그인 영문사이트

전체메뉴 닫기

병원뉴스

언론보도

Home > 병원소개> SNUDH 소식> 병원뉴스
프린트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제42회 장애인의 날 맞이하여 방문 환자에 쾌유 기원 이벤트 개최

관리자 2022-05-03 조회수 : 81

 서울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구영)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센터장 금기연)는 4월 20일“제42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하여 장애인구강진료센터를 방문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쾌유를 기원하는 이벤트를 열고, 기념품과 따뜻한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은 지난 2018년 보건복지부로부터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로 지정받아 2019년 8월 정식 개소하였으며, 전국 14개 권역장애인구강진료센터 운영을 지원하고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장애인들의 구강보건 향상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는 장애인 치과진료를 위한 별도의 외래진료실과 전신마취 진료시설을 갖추고, 전문 의료진이 상주하여 장애인들에게 고난도 치과진료를 안전하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무단차 설계(Barrier Free), 장애인 맞춤형 수납창구와 장애인 가족실 및 전용 화장실 등을 두어 장애인들이 이용 편의성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또한 장애인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낮추기 위해, 비급여 진료비 총액에 대하여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은 50%, 치과영역 중증장애인은 30%, 기타 장애인은 10%를 감면 지원하고 있습니다. 2021년 한 해 동안 총 15,334명의 장애인 환자가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를 내원하였으며 그 중 4,806명의 장애인 환자가 진료비 감면 지원을 받았습니다.

 

 “장애인의 날” 주간을 맞이하여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는 코로나자가검사키트, 마스크, 소독제 등으로 구성된 “코로나 진단예방키트 위생세트”를 배포하여 구강건강향상 뿐만 아니라 장애인의 건강권 증진에 기여하였습니다.

 

 금기연 센터장은 “제42회 장애인의 날 슬로건인 「장애의 편견을 넘어 차별없는 세상을 위해」와 같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차별이 없이 어우러지는 사회가 되기를 기원하면서, 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이를 실현하는 징검다리로써 장애인 구강보건 증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1] 20일 내원환자에게 꽃다발과 기념품을 전달하고 있습니다.(오른쪽부터 세 번째 장주혜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부센터장, 네 번째 환자 및 보호자, 왼쪽에서 첫 번째 김재경 중앙사무국장)